• 뉴스
  • 인천시, 탄소중립 실천할 ‘기후시민 공동체’ 모집

    자발적 공동체 10개소 선정, 일상에서 실천할 수 있는 탄소중립 프로그램 실천

    이춘모 기자 (choonmol@daum.net)    2024-02-27 09:04:30

  •  

인천광역시는 일상생활에서 온실가스 감축, 탄소중립 실천을 선도할 리더를 양성하기 위해 ‘2045 탄소중립 기후시민 공동체’ 사업에 참여할 공동체를 오는 3월 15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국가 목표보다 5년 앞선 ‘2045 인천시 탄소중립’ 비전을 선포한 시는, 비전의 실행력을 확보하기 위해 올해 신규사업으로 ‘2045 탄소중립 기후시민 공동체’를 육성한다.

공동체는 탄소중립 실천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며 시민이 체감하는 시민실천사업을 추진하게 되는데, 공모를 통해 시는 10개 단체를 선정해 총 3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신청대상은 공동주택, 교육기관, 종교단체, 협의체 등 탄소중립 생활실천에 관심 있는 50인 이상의 공동체로, 선정된 단체는 오는 4월 22일 지구의 날에 발대식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탄소중립포인트제(에너지, 자동차) 가입 ▲탄소중립 챌린지 실천 ▲다회용기 사용, 자원 선순환 강화 ▲대기전력 차단 ▲친환경 교통(도보, 대중교통 이용) 등 5대 중점 추진 과제를 포함해 다양한 실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선정된 단체에는 ▲생활실천 물품(멀티탭, 장바구니 등) ▲온실가스 진단·컨설팅 ▲알기쉬운 기후변화 교육 ▲환경기초시설 견학의 기회를 지원한다. 또 연말에는 성과공유회와 시상식을 열어 단체별 탄소중립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우수단체에는 표창, 현판 등 인센티브를 제공해 탄소중립 생활 실천을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신청은 오는 3월 15일까지 인천시 홈페이지(https://www.incheon.go.kr) 및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http://www.iagenda21.or.kr) 공고에 따라 접수하면 된다. 그밖에 궁금한 사항은 인천시 환경기후정책과(☏032-440-8594) 또는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032-438-2122)로 문의하면 된다.

김철수 시 환경국장은 “2045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기후위기 인식 확산과 시민의 탄소중립 생활실천이 매우 중요”하다며 “인천형 시민실천 모델인 ‘탄소중립 기후시민 공동체’를 육성해 300만 시민이 모두 기후시민이 되는 날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국가목표보다 5년 앞선 ‘2045 탄소중립’전략을 수립하고 발전, 산업, 교통, 건물, 폐기물, 농축수산, 흡수원 등 7개 부문, 154개 온실가스 감축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74개국 1,200여 명의 국제기구 및 유관기관 전문가가 참여한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기후위기 적응주간’국제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고, ①공공 녹색구매 이행 우수기관 선정 ②지자체 탄소중립 우수기관 선정 ③2023 탄소중립 경연대회 수상 등 탄소중립 3관왕을 수상한 바 있다.

이춘모 인천복지방송 기자
choonmol@daum.net
이춘모 기자가 쓴 기사 보러 가기